Multi Language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기원, 개발도상국 태권도인 초청 연수
2017 태권도 지도자 초청 연수프로그램…12개국 12명 11월까지 5개월간 진행한다
기사입력: 2017/07/11 [08:16] ⓒ wtu
WTU
▲     © 12명의 연수생들과 국기원 임직원이 힘찬 구호를 외치면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WTU)

 

 

국기원(원장 오현득)이 개발도상국 태권도인을 초청해 연수를 실시하는 ‘2017 태권도 지도자 초청 연수프로그램(이하 연수프로그램)’이 시작됐다.

 

국기원은 710() 오전 1030분 국기원 제2강의실에서 오현득 원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연수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연수프로그램 개강식을 열었다.

 

오현득 원장은 비록 5개월이라는 짧은 기간일 수 있지만 이번 연수를 통해 미래를 이끌어갈 젊은 지도자들이 세계태권도본부의 정통 태권도를 경험하면서 자국을 대표하는 태권도 지도자로 성장하는 데 소중한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환영의 인사와 함께 연수생들에게 국기원 CI가 새겨져 있는 태권도복을 증정했다.

 

올해 연수프로그램에 참가한 연수생들은 네팔, 니카라과, 라오스, 레바논, 멕시코, 미얀마, 베네수엘라, 보츠와나, 에티오피아, 캄보디아, 케냐, 페루 등 총 12개국 12(남자 8, 여자 4)이다.

 

국기원이 2009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는 연수프로그램은 문화체육관광부 문화동반자사업의 일환으로, 문화교류의 기회가 적은 국가들을 대상으로 한류의 대표적인 문화콘텐츠인 태권도를 보급, 확산시키기 위한 인재육성사업이다.

 

연수프로그램이 첫발을 내디딘 20093명의 연수생으로 시작해 20104, 20114, 20127, 201311, 201412, 201510, 201610, 올해 12명 등 현재까지 총 73명의 연수생이 연수프로그램에 참가했다.

 

연수생들은 오는 11월까지 5개월 동안 태권도 실기(품새, 겨루기) 교육, 세계태권도한마당, 세계태권도지도자포럼 등 각종 태권도 행사에 참가해 태권도 모국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하게 된다.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