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OR-ENG) The National Assemblyman Taekwondo Federation opened 'Taekwondo do-jang' at National Assembly
‘국회의원 태권도연맹’ 국회의사당에 태권도 도장 개관
기사입력: 2017/11/26 [10:37] ⓒ wtu
WTU

 

▲     © National Assembly Taekwondo Dojang(gym) Opening Ceremony  (WTU)

 

The National Assemblyman Taekwondo Federation opened 'Taekwondo Do-jang' at National Assembly


-The opening ceremony was held grandly with 20 people of National Assemblymen, including Mr. Jung Seok-gyun the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 and more than 200 members of the federation.

-The National Assemblyman and the employees of the National Assembly are going to train every week.


-On 22nd, at the National Assembly Building, The National Assemblyman Taekwondo Federation (president Mr.Lee dong-sup, and honorary president Mr. Jung Seok-gyun)  had opening ceremony and ready to get started.

 

▲     © president Mr.Lee dong-sup (WTU)

On the day, the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  Mr.Jung Seok-gyun , who participated from beginning to the end of the ceremony, had a congratulatory massage saying that, "It was abnormal that not having a do-jang in National Assembly where having Taekwondo as national sport. I feel glad that it became normal by forming a Taekwondo do-jang in National Assembly and this is thanks to Mr.Lee dong-sup, the National Assemblyman, who is the 'real Taekwondo man'.

The National Assemblyman, Mr.Lee dong-sup, revealed his ambitions through opening speech, saying that "Taekwondo is in difficult situation where it may get kicked out of Olympic events. However, 70 of the National Assemblymen have joined in The National Assemblyman Taekwondo Federation and thanks to that, we could open a Taekwondo do-jang. Here, not only the National Assemblyman, but also the employees of the National Assembly are going to train Taekwondo every week. With these interests and enthusiasm, we hope to lead Taekwondo, the national sport to revive and make attempt to globalize Taekwondo.

 

On the day, at opening ceremony, not only Taejwon, the president of Taekwondo Federation and Jeong Seok-gyun, honorary president but also Park Joo-sun, the vice-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 National Assemblyman of the National Assembly Education, Culture, Sports, and Tourism Committee, Lee Joo-young, Na Kyungwon, Na Dong-ryul, Ahn Sang-soo, National Assemblyman of the National Assembly, National Assemblyman of the National Assembly, Kim, Kang Young, Jung Jung Sook, Jung In Young, Jung Jung Sook, Jung In Young, Shin Hyun, Yoon Young Il, for the opening ceremony.
 

Meanwhile, the starting ceremony of The National Assemblyman Taekwondo Federation was held on 1st of September, at the Auditorium of the National Assembly Library which Assemblyman Lee had led and formed.

 

The National Assemblyman Taekwondo Federation is the first bipartisan congressional registration corporation federation in which 65 members of the twenty active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actively supported Taekwondo in order to support Taekwondo by policy.
  

'The National Assemblyman Taekwondo Federation' is going to push politics of ▲Taekwondo Promotion Policy Research and related legislation ▲ Policy proposals for government and Taekwondo related organizations ▲ Representative members of Taekwondo Mutual Exchange Promotion Project ▲ Taekwondo through overseas councils and cooperation ▲ Mutual relations through Taekwondo exchanges between South and North Korea ▲ Taekwondo seminars and events ▲ Domestic and overseas members of the National Taekwondo Federation network and international exchanges


The National Assemblyman Lee, revealed that, "While our national sport Taekwondo is in danger, in the case of Japan, at national level, they give positive aid to Karate and with national interests, they put huge budget into Karate. To keep Taekwondo as Olympic's formal event, at national level, we will put effort in order to raise people's attention, and of course will gather various opinions from domestic and abroad Taekwondo men and will reflect to politics. Also, we will modify various laws and regulations that are related to Taekwondo, and improve related systems, such as Taekwondo G.Master System, Taekwondo exchange between south and north Korea. Moreover,

 

We would like to ask for encouragement so that the National Assemblyman Taekwondo Federation will be a communication channel that directly connects the people and the Taekwondo people to the National Assembly.
   
On October 12, Lee also stressed the need to designate national sport, Taekwondo master, and UNESCO as the top three challenges for future Taekwondo development.


"2017 National Assembly Taekwondo competition" will be held on coming 28th of December.

Date. 28th of December, 2017

 

▲     ©WTU

 

 

 

▲     © (Center)speaking of honorary president Mr.Jung Seok-gyun (WTU)

 

 

 

▲     © Mr. Lee dong-sup(9 Dan) said congratulations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More photos & comment>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1642671705796312&id=100001604951101

 

                 ‘국회의원 태권도연맹’ 국회의사당에 태권도 도장 개관!

 

정세균 국회의장 외 국회의원 20명, 연맹 소속 회원 200여명 참석한 가운데 성대하게 개관식 열려


매주 국회의원, 국회 소속 직원들이 태권도 수련을 하게 된다.

‘국회의원 태권도연맹’(총재 이동섭 국회의원, 명예총재 정세균 국회의장)이 22일 국회의사당에서 태권도 도장 개관식을 가지며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이 날 행사 시작부터 끝까지 자리를 지킨 정세균 국회의장은 “국기(國技) 태권도가 국회에 도장 하나 없었다는 것은 정상이 아니었다. ‘진짜 태권도인’이동섭 국회의원이 열심히 활동하는 덕분에 국회에 태권도 도장이 생겨 비로소 정상이 된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고 축사를 했다.
이동섭 국회의원은 개관사를 통해 “태권도가 올림픽 종목 퇴출 위기에 빠져 있는 등 총체적 난국이다. 그러나 ‘국회의원 태권도연맹’ 국회의원 70명이 회원으로 가입해 주셨고, 그 힘을 모아 국회에 태권도장까지 개관하게 됐다. 이곳에서 국회의원은 물론 국회 소속 직원들이 매주 태권도 수련을 하게 된다. 그 관심과 열의의 기세를 몰아 국기(國技)태권도의 부활을 이끌고 태권도의 세계화를 꾀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날 개관식에는 국회의원태권도연맹 총재인 이동섭 국회의원과 명예총재를 맡고 있는 정세균 국회의장을 비롯해 박주선 국회부의장, 안철수 국민의당 당대표, 김동철 국민의당 원내대표,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전 국회부의장, 임종성 국회의원,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유승엽 위원장, 자유한국당 이주영, 나경원, 염동렬, 안상수 국회의원,  국민의당 조배숙, 주승용, 김관영, 장정숙, 정인화, 신용현, 윤영일, 최도자 국회의원, 정의당 윤소하 국회의원, 김교흥 국회 사무총장, 명재선 국회의원 태권도연맹 이사장, 배우 이동준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편 이 의원이 주도해 결성한‘국회의원 태권도연맹’의 발대식이 지난 9월 1일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개최된 바 있다. 


국회의원태권도연맹은 국회차원에서 태권도를 정책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20대국회 현역 여·야의원 65명이 뜻을 모아 출범한 헌정사상최초의 초당적인 국회등록법인 연맹이다.

 
- ‘국회의원 태권도연맹’은 앞으로 ▲태권도 진흥 정책 연구와 관련 법 정비 ▲정부 및 태권도 관련 기관에 대한 정책건의 ▲국회의원의원 태권도 상호 교류증진 사업 ▲태권도를 통한 해외 의회와 유대 및 협력사업 ▲남·북 태권도 교류를 통한 상호 관계 증진 ▲태권도를 기반으로 하는 국제사회 공헌 사업 ▲태권도 관련 세미나 및 행사 개최 ▲국내외 국회의원 태권도 연맹 네트워크 구축 및 국제교류에 관한 사업을 추진한다.
 

이 의원은 “우리민족의 국기인 태권도가 위기에 처해있다. 반면 국가차원에서 가라테를 적극지원하고 있는 일본의 경우, 전국민적 관심속에 막대한 예산을 쏟아붇고 있다. 국회차원에서 국민적 관심을 고조시키고 올림픽정식종목을 유지를 위해 노력함은 물론 앞으로 국내외 태권도인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정책에 반영하고, 태권도명인제도, 태권도남북교류 등 태권도관련 법령정비와 제도개선을 해 나갈 예정”이라면서 “국회의원태권도연맹이 국민과 태권도인과 국회를 직접적으로 연결하는 소통창구가 될 수 있도록 많은 격려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국회의원태권도연맹이 국민과 태권도인과 국회를 직접적으로 연결하는 소통창구가 될 수 있도록 많은 격려와 성원을 부탁드린다.”

   
또한 10월 12일 이 의원은 향후 태권도 발전을 위한 3대 과제로 ‘국기(國技)지정, 태권도 명인 지정, 유네스코 등재’가 필요하다고 강조한 바 있다.


오는 12월 28일 “2017 국회의장배 전국태권도대회”를 개최 한다.


일      시: 2017년 12월 28일(목)
장      소: 국기원
주      최: 대한민국국회 국회의원태권도연맹
주      관: 2017 국회의장배 전국태권도대회 조직위원회
후      원: 문화체육관광부
협      찬: 국기원, 세계태권도연맹, 태권도진흥재단, 대한태권도협회, 대한장애인태권도협회

 

More photos & comment>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1642671705796312&id=100001604951101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