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OR-ENG) On 29th of November, at 5pm, 13 of Korean assemblymen had the first training
국회의원태권도연맹 국회 태권도 도장에서 대한민국 국회의원 13명의 첫 체험 수련
기사입력: 2017/12/01 [16:36] ⓒ wtu
WTU
▲     © WTU

 

On 29th of November, at 5pm, 13 of Korean assemblymen had the first training at the National Assembly building.(the main building)

 

Together with the governor of The National Assembly Taekwondo Federation, G.M Lee dong-sup assemblyman, 13 other assemblymen like chairman Mr.Myung Jae-sun, assemblyman Ms.Son Hyae-won and Mr.Pyo chang-won etc had the first Taekwondo training after the opening of The National Assembly Taekwondo Do-jang.

Assemblyman Ms.Son Hyae-won said, “It’s much more fun than I expected. It was helpful to strengthen my legs and the stretching was  very good. Also, I will keep training whenever I have time and want to challenge for the Kukkiwon’s first degree.

 

Through this training, they could  experience courtesy, meditation, yoga, basic action and smash.

Meanwhile, since they received honored first defree, they all participated with Black belt.

 

The assemblymen can train on every Wednesday at 5pm and the staffs and employees of the National Assembly can train at 7pm on the same day, at Do-jang.

 

More photos & comment> https://www.facebook.com/taekwondophoto/media_set?set=a.1647999178596898.1073742401.100001604951101&type=3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     © WTU

 

11월 29일 오후 5시 국회 의사당(본청) 국회의원태권도연맹 태권도 도장에서 대한민국 국회의원 13명이 첫 체험 수련을 했다.

 

국회의원태권도연맹 총재 이기도한 이동섭의원과 명재선 이사장, 손혜원, 표창원의원등 13명의 의원들은 국회의원태권도연맹 태권도 도장 개장이후 첫 태권도 체험수련을 했다.

 

손혜원 의원은 “생각보다 무척 재미있었다. 하체를 강화 시켜주는 것 같고 스트레칭에도 참 좋았다. 시간이 나는 대로 계속 수련을 하여 국기원 초단취득도  도전하겠다” 라며 처음 태권도 수련체험 체험의 소감을 밝혔다.

 

이날 체험은 예의. 명상. 요가. 기본동작. 격파 등을 체험 했다.

한편 이들은 명예초단을 받았기에 모두 검은 띠를 매고 수련에 임했다.

 

매주 수요일 오후 5시에는 의원들이, 오후 7시에는 국회 보좌진 및 직원들이  도장에서 수련을 할 수 있다.

 

More photos & comment> https://www.facebook.com/taekwondophoto/media_set?set=a.1647999178596898.1073742401.100001604951101&type=3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