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lti Language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국외 주요인사 위한 최고의 의전수준 갖춘다
25일 외교․의전 전문가를 자문위원으로 위촉… 의전 자문회의 개최
기사입력: 2019/07/25 [16:08] ⓒ wtu
WTU
▲     © 조직위 이재영 사무총장이  자문위원으로 위촉장을 전달하고 있다 (WTU)

 

                  - 25일 외교․의전 전문가를 자문위원으로 위촉… 의전 자문회의 개최 - 
               - “조직위와 머리 맞대어 국제적 수준으로 치러낼 것” -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100개국 4,000여명이 참가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다. 이번 대회에는 국제 스포츠계와 무예계, 외교 분야에서 초청된 국외 주요인사로 IOC, ANOC, GAISF, OCA, NOC, IF, 명예홍보대사, 주한외교대사 등 총 70여명이 대거 참석하므로 의전도 국제대회에 맞는 최고 수준이어야 한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25일 오전 11시 충주종합운동장 회의실에서 주요인사 의전 자문을 위해 7명의 자문위원을 국제자문대사로 위촉하고, 자문회의를 개최했다.

  조직위에서는 이번 대회가 국제경기대회이면서 국제 스포츠계와 무예계, 외교 분야의 최고 유력인사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국제스포츠 외교의 주 무대로 부각될 수 있는 중요한 자리인 만큼 자문위원들의 경험을 국제의전과 행사에 충분히 활용할 계획이다.

 

  WMC(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최재근 사무총장과 자문위원 7명, 조직위 직원 9명 등 20여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위촉장 수여 및 기념촬영, 자문회의, 오찬 등으로 이어졌다.

 

  이날 위촉된 자문위원은 전 외교부본부 권세영 대사, 전 주아제르바이잔 김창규 대사, 전 주크로아티아 변대호 대사, 전 주타이베이 양창수 대사, 전 주베이징 총영사이자 현 한반도미래재단 유주열 외교위원장, 전 주요르단왕국 이범연 대사, 전 주몬트리올 ICAO 최동환 대사 총 7명이다. 이들은 위촉된 일부터 조직위 해산 시까지 국제대회에 걸맞는 의전이 될 수 있도록 의전 전반에 대한 주요사항을 자문하고, 관련 문제점을 예측해 해결방안을 제시한다. 또한 대회기간 중에는 주요 인사와 환담하고, 개·폐회식에서 주요인사를 전담하여 안내한다.

 

  이번에 위촉된 전 주요르단왕국 이범연 대사는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이자 세계인의 축제인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 의전자문위원으로 함께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그동안 국제 업무를 수행하면서 쌓아온 경험과 노하우들을 다른 위원들, 조직위와 함께 공유하면서 참석하는 주요 인사들에게 최고의 국제행사라는 깊은 인상을 심어줄 수 있도록 의전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조직위 이재영 사무총장은 “이번 대회는 국제 유력인사들의 대거 참석하는 대회로서 국제적 수준의 의전이 준비되어야 한다”고 강조하며 “대회의 수준을 한단계 높일 수 있는 완벽한 의전이 될 수 있도록 전문가인 자문위원님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을 당부드린다” 고 말했다.

  한편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체육관을 비롯한 9개 경기장에서 개최된다. 태권도, 유도, 무에타이 등 20개 종목에 100개국 4,000여명이 참가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이다.

 

▲     © 전문 자문위원들이 위촉장을 받고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WTU)

 

                  World Taekwondo United News (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이전 1/27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