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lti Language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예마스터십 조직위, 언론 전문가 유지현씨 대변인 임명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을 세계에 알리는데 전력 다하겠다
기사입력: 2019/07/29 [17:15] ⓒ wtu
WTU
▲     © (좌) 유지현 대변인이 (우)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이시종 조직위원장으로 부터 임명장을 받고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WTU)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을 세계에 알리는데 전력 다할 것
- 무예마스터십 조직위, 언론 전문가 유지현씨 대변인에 임명 -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의 언론 홍보를 이끌어나갈 전문가가 합류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는 26일 풍부한 해외 언론 대응 경험과 언론에 대한 네트워크를 갖춘 유지현 전 2018평창동계올림픽 외신대변인을 무예마스터십 대변인에 선임했다.
 
SBS 공채 1기 아나운서 출신인 유 대변인은 2018평창동계올림픽 외신대변인, 2015광주유니버시아드대회·2015문경세계군인체육대회 대변인 등을 역임한 바 있다.
 
조직위는 100여개국의 세계인이 참가하는 국제대회 수준에 맞춰 전략적이고 체계적으로 외신 홍보와 대응 체제를 강화하기 위해 유 대변인을 발탁했다. 유 대변인은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이 언론을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 곳곳에 알려질 수 있도록 국제적 붐 조성을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이날 조직위는 충북도청에서 대변인 임명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임명장을 받은 유 대변인은 “정부가 승인하고, GAISF(국제경기연맹총연합회)가 공식 후원하는 국제경기대회의 대변인을 맡게 되어 영광스럽다”며 “그동안 여러 국제대회에서 얻은 노하우와 많은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이 국제대회로서 세계인이 함께 하는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시종(충북도지사) 위원장은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대변인으로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100여 개국이 참가하는 국제대회로서 올림픽에 버금가는 지구촌 대축제가 될 수 있도록 완벽한 개최 준비에 힘써 달라”고 말했다.
 
한편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체육관을 비롯한 9개 경기장에서 개최되며, 태권도, 유도, 무에타이 등 20개 종목에 100개국 4,000여명이 참가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이다.
 

                   World Taekwondo United News (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이전 1/26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