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OR-ENG)FIAS Concludes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ith WT
국제삼보연맹((FIAS)과 세계태권도연맹(WT)간 상호협력 양해각서 체결, 11월 한국에서 43회 세계삼보선수권 개최
기사입력: 2019/09/02 [20:31] ⓒ wtu
WTU
▲     © (L)WT, President Dr. Chungwon Choue and (R)(FIAS, President Mr. Vasily Shestakov (WTU)

              FIAS Concludes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ith World Taekwondo

International SAMBO Federation (FIAS, President Mr. Vasily Shestakov)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today with the World Taekwondo (WT, President Dr. Chungwon Choue) and its charity affiliate the Taekwondo Humanitarian Federation (THF), with the aim of carrying out joint projects to advance youth inclusion in sport and related events globally.  

Under the terms of the document, the three organizations have committed to develop close collaboration in promoting sport as a powerful vehicle towards peace, social development and integration of vulnerable populations, uniting forces in offering sport for development and peace activities in the geographical areas where FIAS, WT and THF are already providing services, as well as potentially other locations worldwide, whilst exchanging and sharing expertise and information. This will require enhanced communications among the three organizations, and joint support for, and promotion of, each other’s initiatives.  

The MOU signed by Mr. Vasily Shestakov, FIAS President and Dr. Chungwon Choue, WT President in Chungju, Korea on the sidelines of the Chungju 2019 World Martial Arts Masterships. The Masterships form part of a global martial arts festival that takes place in the town.

▲     © WTU

 

                            국제삼보연맹과 세계태권도연맹간 상호협력 양해각서 체결
 

국제삼보연맹 바실리 셰스타코프 회장은 8.31 충주에서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회장과 양 연맹간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들은 인도주의 태권도연합과 함께 국제평화를 증진하고 취약계층 지원 및 개발을 위해 청소년 스포츠 활성화가 필요하다는데 뜻을 같이하고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세계 스포츠계의 거장인 셰스타코프 회장과 조정원 회장이 스포츠뿐만 아니라 국제평화 및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긴밀히 연대, 협력해 나가기로 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의미있는 일로서 향후 주요 스포츠 단체들의 사회공헌 활동에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으로 평가된다. 특히 이들이 양국의 국기 무술인 삼보와 태권도계를 국제적으로 대표하는 상징적인 인물이라는 측면에서 내년 한-러수교 30주년을 앞두고 양국간 스포츠 교류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되며, 이를 통해 한반도의 긴장을 완화하고 평화화해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회장은 금년 118일부터 11일간 한국에서 개최되는 제43회 세계삼보선수권 대회에 태권도연맹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셰스타코프 회장은 세계선수권대회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충주무예마스터쉽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8월29-31일 방한하였다. 체한중 손경식 대회장 및 문성천 공동조직위원장, 문종금, 정찬수 공동집행위원장 등 조직위 지도부와 선수권대회 성공적 개최를 위한 심도있는 논의를 가지고 한국삼보 발전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시하면서 국제연맹 차원에서 금번 대회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     © WTU




▲     © WTU




▲     © WTU

 
                   World Taekwondo United News(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이전 1/26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