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OR-ENG)Historical Inauguration of World Korea Pro-Taekwondo Federation as 'The Beginning Of A New Taekwondo'
세계대한프로태권도연맹 역사적 출정식,초대 방승호 총재, 이동섭 명예총재 취임
기사입력: 2019/12/27 [08:53] ⓒ wtu
WTU

 © (L)President of Bang Seung-ho ( R)President of Lee Dong-sup (WTU)

 

Historical Inauguration of World Korea Pro-Taekwondo Federation as 'The Beginning Of A New Taekwondo'

 

On April 18, at the Imperial Palace Hotel, over 400 people gathered togther to celebrate the inauguration of World Korea Pro-Taekwondo Federation,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Pro-Taekwondo Federation) and selected Bang Seung-ho (President of Electric Vehicle Philips Group) as its first president and Honorable Lee Dong-sup (Bareunmirae Party, Yongin Gap) as its honorary president respectively.
    
At the ceremony, more than 400 taekwondo-related officials and  guests attended the event. Key officials and guests included Kim Kyung-deok, President of Gyeonggi-do Taekwondo Association, Choi Kwon-yeol, President of the Taekwondo Federation of Korea Elementary School, Chung Kuk-hyun, TPF Secretary-General,  Cho Young-gi, KTA Advisor,  Lee Seung-wan,   former President of Kukkiwon, and Moon Dae-sung, former IOC Commissioner .
                                                                
In his inaugural address, President Bang Seung-ho said, “Taekwondo is our traditional martial art that has historically been with the Korean people, the world's sports currently enjoyed by 150 million practitioners in 210 nations and the center of the Korean Wave. Through this global taekwondo, we have been given a great task laid for the future to make it even greater. The Pro-Taekwondo Federation will work for the restoration of taekwondo as martial arts, the development of its positive and diverse values especially ​​through revitalizing the powerful and exciting games in cooperation with Kukkiwon, WFF, KTA and Taekwondowon and to make every effort for the development of qualitative and institutional growth. 
  
In addition, Honorary President Lee Dong-seop said, “Our Taekwondo is the legal flag of Korea and the center of martial arts recognized by the world.  However, I will take a step further from amateurism and make it as the martial art to be with people around the world using its diversity through professionalization and go hand in hand with President Bang Seung-ho.

At the ceremony, 11 members were appointed as permanent advisors. Cho Young-ki and Lee Seung-wan were appointed as Senior Advisors, and Kim Kyung-deok, Song Bong-seop, Lee Taek-myeong, Lee Hwa-hyun, Choi Kwon-yeol, Kang Bok-dong, Park Hyun-seop, and Hong Sung-mu as Advisors. Moon Dae-sung, Wang Ho, Um Sang-jin, Lee Il-jun, Yoo Kyung-hee, Choi Yun-hee, and Slavibinev were appointed as Vice-presidents.
   
After the official event, the guests gave a big applause to the tekwondo demonstration teams such as the Ground Force Command Taekwondo Demonstration Team with its combat style as part of enhancement in the military power and the WTF Demonstration Team for its poomsae demonstration.

 

On the closing stage, the popular singers Jung Soo-ra and Kim Hae-yeon, the three consecutive winner of the Taekwondo World Championships Lee Dong-jun, Soprano Lee Ji-yeon, and Okaria Lee Ye-young performed beautifully and finalize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Pro-Taekwondo Federation.

 

'세계대한프로태권도연맹 역사적 출정식,새로운 태권도의 시작,
초대 방승호 총재, 이동섭 명예총재 취임'

 
18일 오후 5시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4백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사단법인)세계대한프로태권도연맹(이하 프로태권도연맹) 방승호 총재(전기자동차 필립스그룹 회장)및 이동섭 명예 총재(바른미래당,용인 갑 국회의원,국회의원태권도연맹 총재)취임 출정식을 가졌다.
   
이날 역사적 출정식에는 김경덕 경기도태권도협회장, 최권열 한국초등학교태권도연맹회장, 정국현 TPF사무총장, 조영기 KTA 고문, 이승완 전 국기원장, 문대성 전 IOC 위원 등 관계자 400 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방승호 총재는 취임사를 통해 “태권도는 한민족과 역사적으로 함께하는 우리의 전통 무예로 전세계 210개국에서 1억5천 만명이 수련하는 무예로서 전 세계스포츠의 중심이자 한류의 중심이다. 이런 글로벌 태권도를 통해 미래의 막중한 임무를 수여 받았다, 우리연맹은 종주국 무도 태권도의 회복과 태권도의 긍정적이고 다양한 가치, 특히 위력적이고 박진감 넘치는 경기 활성화를 위해 국내외 프로태권도 연맹과 국기원, 세계연맹. 대한태권도협회, 태권도원과 연계하여 발전과 질적 제도적 성장을 위해 노력을 다 하겠다“라 했다.
  
또한 이동섭 명예총재도 취임사를 통해 “우리의 태권도는 대한민국의 법률적 국기이고 세계가 인정하는 무예의 중심이다. 그러나 아마추어리즘에서 한발 더 나아가 태권도가 갖고 있는 다양성을 프로화를 통해 세계인이 함께하는 무예로  로 방승호 총재님과 손잡고 발전 시키겠다”라 했다.
  
이날 출정식에서는 상임고문에 조영기, 이승완, 고문에 김경덕, 송봉섭, 이택명, 이화현, 최권열, 강복동, 박현섭, 홍성무 등 11명을 임명했다.
부총재는 문대성, 왕호, 엄상진, 이일준, 유경희, 최윤희, 슬라비비네브 등을 임명했다.
  
한편 공식행사 후 식후 공연으로 지상작전사령부 태권도 시범단(단장,신호균)의 군 전력 증강을 위한 전투 태권도 시범, 프로태권도연맹 품새 시범에 참석한 내빈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크로징 무대로 인기가수 정수라, 태권도 세계대회 3연패 출신 이동준, 소프라노 이지연, 오카리아 이예영교수가 아름다운 연주했고 인기가수 김혜연의 공연을 끝으로 이날 역사적 프로태권도연맹의 출정식의 막을 내렸다.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Comment & more photos>https://www.facebook.com/plugins/post.php?href=https%3A%2F%2Fwww.facebook.com%2Ftaekwondophoto%2Fposts%2F2816112581785546&width=500

우용희 기자

                World Taekwondo United News (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더보기

이전 1/26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