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lti Language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10회 리마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셋째날
한국 금5개, 동4개로 선두… 미국 금4, 은2, 동5 한국 추격
기사입력: 2016/10/02 [16:10] ⓒ wtu
WTU

 

 

▲     ©  박광호(한국체대, 3)가 세계선수권 2연패와 이번 대회 2관왕을 달성하고 환호하고 있다 (WTU)

 

 

▲     © 개인 남자 30세 이하부 박광호(한국체대, 3) 경연 모습 (WTU)

 


지난 세계품새선수권 우승자이면서
MVP인 한국 남자 품새 박광호가 세계선수권 2연패와 이번 대회 2관왕을 달성했다.

 

박광호(한국체대, 3) 1(현지시각) 페루 리마 국립스포츠 빌리지 비데나경기장에서 열린10회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셋째 날 개인 남자 30세 이하부 정상을 차지했다. 첫째 날 곽여원(용인대, 4)과 페어 우승에 이어 대회 2관왕을 달성했다.

 

예선부터 흔들림 없는 완벽한 경연으로 결승에 오른 박광호는 중국의 유시앙 쥬(Yuxiang ZHU)를 상대로 한수 위 실력을 발휘하며 완승을 거뒀다. 공인품새 중 가장 까다로운 금강과 평원 품새를 연달아 완벽히 해내 두 경기 평균 8.32(8.32/8.32)8.16(8.12/8.22) 0.16점 차이로 우승을 차지했다.

 

예선전부터 시종 진지한 표정으로 경기에 집중하던 박광호는 우승이 확정되자 두 팔을 벌려 크게 환호했다. 곧 이어 고난도 시범발차기(측전 뒤공중 플래쉬킥)로 승리를 자축했다. 관중들도 완벽한 시연에 큰 박수갈채를 보냈다.

 

박광호는한국 선수 중 성인 1(19~30)에서는 처음으로 대회 2연패를 달성해 매우 기쁘고 뿌듯하다. 특히 첫째 날 페어에 이어 대회 2관왕을 해서 더욱 뜻깊다며 소감을 밝힌 뒤얼마 전 아시안게임에 품새가 정식종목으로 추가 된 소식을 접했다. 앞으로 2년 후 열릴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우승을 목표로 더욱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날 경기는개인전 남자 30세 이하와 65세 이상, 여자 50세 이하, 프리스타일 여자 17세 이하단체전 남자 30세 이하, 여자 청소년페어전 30세 이상과 프리스타일 17세 이상등 8개 부문에서 총 8개 금메달을 놓고 열전을 벌였다.

 

한국은 박광호가 개인전 남자 30세 이하에서 우승해 금메달 1개를 추가해 총 금5, 4개로 선두를 지켰다.

 

여자 50세 이하 우승에 도전한 김연부(신사태권도, 44) 8강전에서 미국의 토아 누옌(Thoa NGUYEN)에게 패했다. 남자 65세 이상 박광일 사범(경희대서울태권도)은 예선 첫 경기에서 이번대회 우승후보인 이문호 사범(프랑스)을 상대로 힘겹게 이겨 우승 가능성을 높였지만, 다음 8강전에서 영국의 미셸 페직(Michael PEJIC)에게 표현성에서 밀려 우승 도전에 실패했다.

 

단체전 남자 30세 이하 부문은 중국이 대만을, 여자 청소년은 태국이 대만을 누르고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개인전 남자 30세 이하는 정통적으로 강세인 한국이 중국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 65세 이상은 호주의 배리 조던(Barry JORDAN), 여자 50세 이하는 미국의 토아 누예인(Thoa NGUYEN)이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관심을 모은 프리스타일 페어 17세 이상은 터키팀 남녀 선수가 음악과 동작의 하모니를 이뤄 고난도 기술까지 더해 강력한 우승후보인 미국팀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미국과 중국, 필리핀이 뒤를 이었다.

 

프리스타일 여자 17세 이하는 우크라이나 안나 보리센코(Anna BORYCENKO)가 절도 넘치는 동작과 화려한 아크로바틱 기술로 압도적인 기량을 펼치며 우승했다. 우크라이나에 첫 메달을 금메달로 안겼다. 덴마크와 터키, 캐나다가 그 뒤를 이었다.

 

대회 셋째 날까지 한국은 금메달 5, 동메달 4개로 선두를 지키고 있다. 프리스타일뿐만 아니라 품새 전 종목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는 미국이 금4, 2, 5개로 한국을 바짝 추격하고 있다. 이어 터키(3, 2, 4)와 캐나다(3, 2, 4), 이란(2, 3, 6), 필리핀(2, 4)이 그 뒤를 이으며 선전 중이다.

 

대회 마지막날인 2(현지시각)에는남녀 개인 65세 이하(2) △남녀 개인 청소년(2) △여자 30 이하카뎃 페어(유소년 복식) △유소년 여자 단체전남자 청소년 단체전남자 프리스타일 17세 이상남녀혼합(5, 남녀 2•3인으로 구성) 프리스타일 17세 이하 등 총 10개의 금메달을 놓고 종합순위를 결정짓는다.

 

 

▲     ©  Pairs Over 17 match (Turkey) (WTU)

 

 

 

 

▲     © Individuals M Under 30 Award Ceremony (WTU)

 

 

 

 

▲     © Individuals F Under 17 Award Ceremony (WTU)

 

 

 

 

▲     © Pairs Over 17 Award Ceremony (WTU)

 

 

 

 

▲     © Pairs Over 30 Award Ceremony (WTU)

 

 

 

 

▲     © Teams M Under30 Award Ceremony (WTU)

 

 

 

 

▲     © Teams F Junior Award Ceremony (WTU)

 

 

 

 

▲     © Individuals F Under 50 Award Ceremony (WTU)

 

 

 

 

▲     © Individuals M Over 65 Award Ceremony (WTU)

 

 more photos & comment→ https://www.facebook.com/taekwondophoto/media_set?set=a.1226530614077092.1073742330.100001604951101&type=3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Rio 2016 Olympic Games Taekwondo WTF Dem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