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Muju, Korea, to Make Sporting History as Host of Biggest World Taekwondo Championships Ever
2017 무주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183개국에서 사상 최대 국가와 선수 등록
기사입력: 2017/06/18 [10:38] ⓒ wtu
WTU

 

▲      2nd World Cadet Taekwondo Championships Muju(Taekwondowon) 2015 (WTU)

 

Muju, Korea, to Make Sporting History as Host of Biggest World Taekwondo Championships Ever

  


SEOUL, Korea(June 16, 2017)
The upcoming World Taekwondo Championships 2017 in Muju, Korea, will be the biggest ever, featuring the largest number of participants in the sport’s history.

 

Nine hundred and seventy-one athletes from 183 countries are registered to fight at the World Championships, which run from June 24June 30. In addition, a refugee from Iran, who is now resident in the Netherlands, will compete as a one-person refugee team under the WTF flag a first for a World Taekwondo Championships.

 

Previously, the 2009 World Taekwondo Championships in Copenhagen, Denmark, had been the biggest ever with 928 athletes from 142 nations competing.

 

The event will be officiated by 796 officials and 100 international referees. The venue is Taekwondowon, a massive, purpose-built taekwondo training and competition facility set in the scenic Muju Valley in southwestern Korea.

 

The first World Championships were held in Seoul in 1973, and take place once every two years. Muju will mark the seventh time the championships have been held in Korea. The 2017 World Championships are the 23rd edition of the event.

 

Every gold medalist from the 2016 Rio Olympics, in four female and four male weight categories, will be competing in Muju. Among the female fighters, Great Britain’s Jade Jones is the only double gold medalist competing, while hometown favorites Hye-ri Oh and Sohui Kim are sure to set the crowd on fire. Among the male fighters are Ahmad Abughaush, who won Jordan its first-ever Olympic medal ever, and Cote d’Ivoire’s Cheick Sallah Junior Cisse, who won his nation its first-ever Olympic gold medal in the last second of his bout in Rio.

 

Moreover, of the total 24 overall medalists from Rio, 21 will appear in Muju. However, the World Championships have double the number of weight categories as the Olympics eight female and eight male so some athletes who faced each other in Rio will be fighting in different categories in Muju.

 

In a show of taekwondo unity and sportive goodwill, a demonstration team from International Taekwondo Federation (ITF) will perform alongside the WTF Demonstration Team during both the Opening Ceremony on June 24 and the Closing Ceremony on June 30.

During the Closing Ceremony, a mixed-gender team competition a new format for taekwondo, first tested in December 2016 at the World Taekwondo Grand Prix Final in Baku, Azerbaijan will take place.

 

A very special guest will attend on the last day, June 30: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President Thomas Bach. Other IOC members in attendance during the championships will be Aicha Garad Ali, Ung Chang, Ivan Dibos, Camiel Eurlings, Ser Miang Ng, Seung Min Ryu, Tsunekazu Takeda, Ching-kuo Wu and Zaiqing Yu. Also, ASOIF President Francesco Ricci Bitti will be attending.

 

Just prior to the championships, a WTF Council Meeting will be held on June 22 in Muju. And on June 23, a WTF General Assembly and leadership election will take place.

 

“I am confident that these are going to be not just the biggest, but also the best championships in taekwondo history,” said WTF President Chungwon Choue. “I am tremendously pleased to welcome the ITF Demonstration Team to Muju, for their participation shows how sport can bypass politics and operate as a vehicle for unity, goodwill, and peace.”

 

 

         2017 무주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183개국에서 사상 최대 국가와 선수 등록

 

세계태권도연맹(WTF, 총재 조정원)6 24일부터 30일까지 7일간 무주 태권도원에서 ‘2017무주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를 개최한다.

 

1973년 시작해 2년마다 개최되는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는 이번이 23번째로 183개국에서 선 971, 임원 796명이 등록해 역대 최대 규모의 나라와 선수가 등록을 마쳤다 

 

또한, 이번 대회는 이란 출신 난민 여자 선수인 디나 푸르요네스 란제르디(26)도 참가 신청해 WTF 깃발 아래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지난 리우올림픽 우승자 한국의 김소희, 오혜리, 영국 제이드 존스,  중국 슈인 젱 등 여자 선수와 요르단 역사상 첫 올림픽 금메달 리스트인 아흐마드 아부가쉬, 코트디부아르 최초의 금메달리스트 셰이크 살라흐 시셰 등 남녀 금메달리스트 8명 모두 대회 참가 등록했다. 리우올림픽 동메달리스트 이대훈, 김태훈과 2015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챔피언인 터키의 세르벳 타제굴, 이란의 파르잔 아수르자데 팔라흐 등도 참가 신청을 마쳐  세계 최정상 선수들이 이번 대회에 총 집결할 예정이다  

 

대회 직전인 22일과 23일에는 WTF 집행위원회와 총회가 각각 개최되며, 총회에서는 총재와 집행위원을 선출하는 선거가 치러진다. 집행부 선거는 매 4년 마다 열리며 총재 선거에는 조정원 현 WTF 총재가 단독 입후보했으며, 12명을 뽑는 집행위원 선거에는 총 28명이 입후보했다.

 

244시에 시작되는 개막식에서는 WTFITF 태권도 시범단이 참석해 역사적인시범을 펼치고 합동 공연도 진행할 예정이다.

 

개막식에는 북한의 장웅 IOC 위원, 중국의 유자이칭(Zaiqing Yu) IOC 부위원장, 싱가포르 세르미앙 응(Ser Miang Ng) IOC 위원, 일본 츠네까쯔 타케다(Tsunekazu Takeda) IOC 위원,  하계올림픽 국제경기연맹 총연합회(ASOIF) 프란시스코 리치 비티(Francesco Ricci Bitti) 회장 등 국제 스포츠 인사들과 여러 주한 대사들도 참석할 예정이다.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은 30일 열리는 폐막식 참석을 위해 29일 한국을 방문한다.

 

폐막식에서는 남녀혼성단체팀( 2, 2) 경기가 시범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대회에는 KP&P가 전자호구가 사용되며, 100명의 심판이 참가한다.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