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OR-ENG) Operation of Induction Course Education for Gyeonggi Taekwondo Association Subsidiary Institute Leaders
2017 경기도 태권도 협회 산하협회 지도자 연수교육 실시
기사입력: 2017/08/30 [00:53] ⓒ wtu
WTU
▲     © The president Kim Gyung-Duk gives a greeting 입소식에서 김경덕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WTU)

 

‘Operation of Induction Course Education for 2017 Gyeonggi Taekwondo Association Subsidiary Institute Leaders’

 

From on August 26th to 27th, Gyeonggi-do Taekwondo Association(the president Kim Gyung-Duk) operated '2017 Induction Course Education for Leaders' in Naksan Condo located in Gangwon-do for one night and two days, while about 1,000 participants and the Yang-yang County Chief Kim Jin-Ha joined, and the provincial Governor Nam Gyeong-Pil delivered a greetings message.

 

Meantime, Gyeong-gi Sports Taekwondo Union has kept continuing the course since 2003 when the president Kim Gyeong-Deok held office as Secretary General to raise capability of leaders and as a place for unity and interaction among members in the province; the education showed itself as a massive induction course education which an all-time high of about 100 leaders participated in after Province Association and the Union were combined.

    

After the opening of courses at 2 p.m. on August 26th, this 15th induction course began from a lecture called "sports ethics and leadership" by former national athlete and Hoseo University professor Heo Song; there were other lectures such as "Taekwon-gigong gymnastics practical skill" by National Police Agency martial art instructor Yoon Tae-Gi professor, a gender protection education titled by "our promises that should be kept together" by Korea Knowledge Development Institute representative Baek Soo-Min, and so on.

    

After dinner, there were delightful events such as a singing contest of local governments which provided considerable prize money and prizes at Hanmadang talent show for communication and harmony.

    

The next day morning, there was a vivid athletic meeting based on events which required cooperation such as a tug of war, beach volleyball, three-legged race, etc.; especially, a cheering competition spouted by about 1000 people was the climax scene of this induction course enough.

    

After finishing this induction course fruitfully and pleasantly, the president Kim Gyeong-Deuk said, "Although promoting leaders' qualification was also included, the meaning of this event was to make a field of communication and harmony in the context to let the leaders, who have struggled in difficult condition without looking back, get their breath back by resting and run again." and he appreciated to officers in associations including presidents' group of each provincial association.

 

Meanwhile, Gyeonggi Taekwondo Association is the only organization that has given benefit incentive of pension as 500 thousand won(about US $450) a month to about 90 Taekwondo Persons who contributed development of Taekwondo and that has about 300 thousand members which is the most among induction course local groups of associations in each country.

▲     © Admission ceremony is progressing 입소식이 진행되고 있다 (WTU)

 

 

 

▲     © Before the athletic meeting, the president Kim Gyung-Duk passes along a request 김경덕 회장이 체육대회에 앞서 당부에 말을 전하고 있다 (WTU)

 

 

 

▲     © Members of GTA With Kim Jin-ha  Yang-yang County Chief taking a photo 협회임원들과 김진하 양양 군수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WTU)

 

 

 

▲     © Athletic meeting is progressing 체육대회가 진행되고 있다 (WTU)

 

 

 

▲     © Athletic meeting is progressing 체육대회가 진행되고 있다 (WTU)

 

 

 

▲     © Athletic meeting is progressing 체육대회가 진행되고 있다 (WTU)

 

 

 

▲     ©  All about 1000 members take a group commemorative photo 100여명의 전 회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WTU)


                          경기도 태권도 협회 산하협회 지도자 연수교육 실시

 

지난 26~27일 경기도태권도협회(회장 김경덕)는 강원도에 위치한 낙산콘도에서 12일로 지도자 1000여 명과 김진하 양양군수 등이 참가하고 남경필 도지사의 축사 메시지가 전달되는 가운데 ‘2017 지도자 연수교육을 실시했다.

 

그 동안 경기도 생활체육 태권도 연합회에서는 김경덕 회장이 사무국장으로 재직 당시인 2003년부터 이 연수 교육을 지도자의 역량을 높이고 도내 회원 간 단합과 소통을 위한 마당으로 꾸준히 이어왔는데, 이번 교육은 도협회와 연합회 통합 이후 개최되는 교육이라 그런지 사상 최대의 일선 지도자 100여명이 참가한 대규모 연수 교육으로 발전한 모습을 보였다.

 

2614시 개강식에 이어 이번 15회째로 이어진 연수교육에서는, 전 국가대표 출신 허송 호서대 교수의 "스포츠 윤리와 리더쉽" 강의를 시작으로 경찰청 무도 지도관인 윤태기 교수의 "태권기공 체조 실기", 한국 지식개발연구소 백수민 대표의 "함께 지켜갈 우리의 약속" 이라는 제목의 성 예방교육 등을 교육했다.

 

저녁 만찬이 끝난 후 이어진 소통과 화합의 한마당 장기자랑 시간에는 상당한 상금과 상품을 제공하는 시군별 노래 자랑 등과 같은 흥겨운 행사들이 있었다.

 

다음날 아침 이른 시간부터는 박진감 넘치는 체육대회가 협동심을 담보로 하는 줄다리기, 비치배구, 23각 경기 등의 종목들을 바탕으로 전개되었는데, 그 중 특히 1000여 명이 쏟아내는 응원전은 과히 이번 연수교육의 최고조 장면이었다.

 

이번 연수교육을 보람차고 즐겁게 마친 후, 김경덕 회장은 폐회사에서 "지도자들의 자질 향상도 물론 내포되어 있지만, 어려운 여건 하에서도 앞만 보고 고군분투하던 그들이 잠깐 쉬어가면서 숨고르기를 한 번 하고 다시 뛰자는 맥락에서 소통과 화합의 장이 되도록 하자는 것이 이번 행사의 취지였다." 며 적극 협조해준 각 시군 협회 회장단을 비롯한 협회임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나타냈다.

 

한편 경기도태권도협회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협회 발전에 공헌한 태권도인 약 90여 명에게 매월 50만원의 연금 수혜 혜택을 주고 있으며 각 국가 협회 산하 지방단체 중 가장 많은 30여만 명의 회원을 거느린 단체이다.

 

Comment> https://www.facebook.com/taekwondophoto/media_set?set=a.1563007207096096.1073742381.100001604951101&type=3&uploaded=8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