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lti Language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민국 국회 국회의원 태권도연맹은 평창 동계올림픽에 북한 태권도 시범단 파견을 환영한다!
이동섭 총재, 작년 무주 세계태권도선수권 대회에 참가한 장웅 북한 IOC위원 만나 적극 참가 권유. “결실 맺게 돼 보람 느껴”
기사입력: 2018/01/10 [09:50] ⓒ wtu
WTU
▲     © 지난해 6월 북한 시범단과 임원들이 한국 시범을 마치고 남한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WTU)

 

9남·북 고위급 회담을 통해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가 사실상 확정되었다. 아울러 자리에서 북한의 태권도시범단 파견도 결정되었다. 대한민국 국회국회의원태권도연맹은(이하 국태연)북한의 같은 결정을 크게 환영하며 차질없는 후속조치를 실행할 것을 정부에 촉구했.

 

▲     ©                                    (WTU)

이에 앞서 국태연 이동섭 총재는 지난해 6 25무주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에 참석한 북한장웅 IOC 위원과 차례에 걸쳐 대화를 나누었다. 이동섭 총재는 장웅 IOC위원에게 남북체육교류, 특히 남·북태권도 교류의 필요성을 강력하게 설파했고, 특히 평창 동계올림픽에 북한이 참가하게 되면 남·북 단일팀 구성제의와 태권도시범단도 참가해 것을 요청했으며 장웅 IOC위원의 긍정적 답변을 받았다고 밝혔다.

 

북한의 태권도 시범단파견 결정은 상징성이 매우 크다. 태권도는 단순 스포츠종목이 아닌 우리 민족의 고유 무예이자 국기(國技)이기 때문이다. 현역 국회의원 82명으로 구성된 국태연태권도교류를 통해 남과북이 하나로 이어져 민족 동질성을 확인하고 남·북 화해와 동북아평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WTU

국태연북한 태권도시범단이 방한하여 기량을 마음껏 펼칠 있도록 도울것이며 이질성이 격화되고있는 남·북 태권도의 동질성을 회복을 위해 노력하고 이를 위해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 태권도시범단 공연에 직접 참관할 것이며 향후 북한을 직접 방문할 용의도 있다고 했다.

 

▲     © WTU

 

Comment>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1687634947966654&set=pcb.1687640034632812&type=3&theater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이전 1/23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