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국제스포츠 동향(ISF 제공)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크리켓 복귀 확정 브레이크 댄스 제외
그동안 OCA의 규정은 올림픽에 포함되는 종목들을 아시안게임 종목에 반드시 포함시켜야 한다는 것을 의미했으나
기사입력: 2019/03/10 [08:49] ⓒ wtu
WTU
▲     © 202항저우 아시안게임에 다시 돌아온 크리켓 (출처: Getty Images) (WTU)

 

크리켓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포함되면서 브레이크댄스가 아시안게임 종목에서 제외되었고 아시안게임 역사상 올림픽에 포함된 종목이 최초로 제외됨.

 

그동안 OCA의 규정은 올림픽에 포함되는 종목들을 아시안게임 종목에 반드시 포함시켜야 한다는 것을 의미했으나 최근 OCA 헌장 71조가 ‘올림픽 종목을 반드시 포함’에서 ’포함될 수도 있다‘로 변경 되면서 파리 2024에 포함된 브레이크댄스와 서핑이 제외되고 스포츠 클라이밍이 추가될 전망임.

 

크리켓은 광저우 2010과 인천 2014에 포함되었다가 자카르타-팔렘방 2018에서는 제외되었고 파리 2024에서 제외된 스쿼시는 7회 연속으로 아시안게임에 포함되었으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포함될 비 올림픽종목으로는 체스, 주짓수, 카바디, 크라쉬, 세팍타크로, 롤러스케이트 그리고 우슈가 선정됨.

 

한편,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은 2022년 9월 10일부터 25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며 항저우 2022 조직위원회는 40개의 종목과 최대 10,000의 선수들이 대회에 참여하길 원하고 있다고 입장을 표명함. 또한,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오세아니아 선수들을 초청한 것이 어떠한 영향을 미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됨.

 

같이보기

호주올림픽위원장, 아시안게임 참여 아직 희망은 있다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오세아니아 선수 참가 가능성 제기

 

 

World Taekwondo United News (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출처
– insidethegames
– OC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이전 1/29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