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lti Language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외국인들에게 태권도,한글,한식, 알린다
태권도진흥재단· 세종학당재단· 아시아발전재단,등 3개 단체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9/03/21 [12:02] ⓒ wtu
WTU
▲     © 우측서부터 태권도진흥재단 이상욱 이사장, 세종학당재단 강현화 이사장, 아시아발전재단 조남철 상임이사 (WTU)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이상욱)은 외국인들에게 태권도와 한글·한식 등 한국 문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태권도진흥재단·세종학당재단(이사장 강현화)·아시아발전재단(이사장 김준일)’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9일, 세종학당재단(서울시 서초구 소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는 태권도진흥재단 이상욱 이사장과 세종학당재단 강현화 이사장, 아시아발전재단 조남철 상임이사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외국인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한국 문화 체험 프로그램인 ‘문화, 교류를 만나다 K-STAY’(가칭)를 공동 운영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3자간 협력 사업의 성공적 운영을 위한 상호 지원과 태권도와 한글·한식 등 한국 문화의 해외 확산을 위한 홍보채널 연계, 기관 간 핵심 역량 연계를 통한 신규 사업 발굴 및 상호 지원 등을 담고 있다.

 

  특히, 5월부터 시작될 예정인 ‘문화, 교류를 만나다 K-STAY’(가칭)를 ‘세계 태권도 성지’이자 ‘2019∼2020년 한국 관광 100선’에 선정된 ‘태권도원’에서 진행하기 위해 기관 간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각국 공관 직원 및 가족, 유학생 등을 주요 대상으로 태권도와 한글 캘리그래피, 한식 등의 우리 문화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체험 위주로 진행해 한국을 더욱 가깝고 친근하게 느끼도록 하는데 기여할 계획이다.

 

 태권도진흥재단 이상욱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외국인들에게 태권도와 한글, 한식 등 우리 문화가 더 많이 알려지는데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태권도진흥재단은 태권도원이 한국 문화 확산의 구심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한편, 태권도진흥재단은 한국문화정보원(원장 이현웅 / 서울시 마포구 소재)과도 이날 오후 업무협약을 맺고 양 기관 간 협력을 통해 태권도를 활용한 다양한 콘텐츠 제작 등 우리 문화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     © 협약식을 마치고 양 단체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WTU)

 Comment>https://web.facebook.com/plugins/post.php?href=https%3A%2F%2Fweb.facebook.com%2Ftaekwondophoto%2Fposts%2F2273991792664297&width=500

 

World Taekwondo United News (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이전 1/23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