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lti Language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인도김운용오픈태권도대회, 인도 구와하티 네루 경기장에서 개최
개막식에 인도 해믈럿 도우링 장관과 누말 모민 국회의원, 이정희 조직위원장, 위원회 서현석 사무총장, 인도체육회, 인도태권도협회 관계자들 참석
기사입력: 2019/04/02 [11:49] ⓒ wtu
WTU
▲     © 2019인도김운용오픈태권도대회 개회식 본부석 전경 (WTU)

 

사단법인 김운용스포츠위원회(위원장 김혜원, 이하 위원회’)2019인도김운용오픈태권도대회를 329일부터 331일까지 3일간 인도 구와하티 네루 경기장에서 개최했다. 주최는 김운용스포츠위원회가 주관은 위원회 인도지부, 인도도장스포츠연합회가 공동주관하였고, 아삼 주정부, 아삼올림픽위원회, 인도태권도협회가 후원을 했다.

 

29일 개막식에는 인도 해믈럿 도우링 장관과 누말 모민 국회의원, 이정희 조직위원장, 위원회 서현석 사무총장, 인도체육회, 인도태권도협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누말 모민 국회의원은 환영사에서 인도에 첫 번째 김운용오픈태권도대회를 이 곳 구와하티에서 개최되어 영광으로 생각하며, 인도 태권도 발전을 위해 국가차원에서 힘쓰겠다고 전했다.

 

대회사에서 위원회 서현석 사무총장은 국기원과 세계태권도연맹을 창설하여 태권도를 올림픽 종목으로 채택시킨 전 IOC부위원장, 김운용총재님의 뜻을 기리기 위하여, 첫 인도김운용오픈태권도대회를 개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대회를 개최한 조직위원회 관계자 분들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하고 다음 대회 때에는 한국에서 태권도 시범단을 파견하여 태권도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이정희 조직위원장은 인사말에서 본 대회를 통해 인도가 앞으로 세계 경쟁력 있는 나라로 부각 될 수 있도록 태권도 보급에 힘쓰고, 김운용컵을 유치하여, 국제태권도대회 개최 경험을 바탕으로 더욱 더 인도의 태권도가 세계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위원회는 태권도 열정이 많은 인도를 위해 앞으로도 태권도 발전과 세계화를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며, 인도 지역마다 오픈대회와 세미나를 개최하여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줄 것이라고 전했다.

 

▲     © 구와하티 네루 경기장 전경 (WTU)

 

World Taekwondo United News (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이전 1/27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