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OR-ENG)World Taekwondo General Assembly focuses on enhancing good governance
세계태권도연맹 총회 개최, 장애인 태권도 선수 보호 장치 강화
기사입력: 2019/05/16 [14:48] ⓒ wtu
WTU
▲     ©WTU

 

World Taekwondo General Assembly focuses on enhancing good governance

 

The World Taekwondo General Assembly took place in Manchester UK today with the meeting focusing on World Taekwondo’s ongoing process of governance reform as it aims to establish itself as a leading International Federation.

 

World Taekwondo’s systematic review of all its governance structures began in 2016 when, drawing from international best practices in consultation with external advisers, it identified improvements that needed to be implemented. The General Assembly was informed of the progress that has been made establishing new rules, policies and procedures which will be applied down through the Continental Unions all the way to the national level.

 

World Taekwondo is committed to improving its governance for the benefit of the sport and its athletes and hopes that the improvements it is making will be recognised in its scoring following the next ASOIF governance review later this year. Many of the biggest changes are in the development phase and will be ready for presentation at the next General Assembly.

 

One such reform is the development of the WT Safeguarding policy which will be finalised towards the end of the year. World Taekwondo has already implemented a number of safeguarding policies. At this week’s World Championships there will be a safeguarding officer and reporting process in place and educational materials focused on prevention will also be provided. IOC Consultants on Athlete Safeguarding and Gender Equality, Susan Greinig and Kirsty Burrows, presented to the General Assembly and praised World Taekwondo for the leading role they are playing in introducing safeguarding policies.

 

World Taekwondo’s sustainability strategy which is under development was also presented to the General Assembly. The strategy focuses on matters required to achieve sustainable events in a clear and transparent governance framework.

 

World Taekwondo President Chungwon Choue said: “We have been very open about our commitment to implementing the highest standards of good governance. We have made good progress and that was shown in the big improvement in our scoring between the first and second ASOIF governance review; but we recognise we have more to do. We want to go beyond just what is required and instead establish World Taekwondo as a leading International Federation. As the global governing body, we have a responsibility to set the standards we expect our Member National Federations to follow but we also want to equip them with the tools to implement the same standards at national level.”

During the General Assembly there was a report on the qualification procedures for Tokyo 2020 where it was announced there will not be any competition rule changes. Tokyo 2020 Olympic and Paralympic Games Organising Committee presented an update on the Games and announced that the dates of the Olympic taekwondo competition will be 25-28 July and the Paralympic taekwondo competition will be 3-5 September.  This will be the first time that the Olympic taekwondo competition will be at the start of the Games.

 

After closing  the General Assembly, the Welcome Reception was held in the Legend’s Lounge, Manchester City Football Club.

 

The next World Taekwondo General Assembly will take place on the occasion of the 2020 WT World Junior Taekwondo Championships in Sofia, Bulgaria.

The World Taekwondo Championships will get underway tomorrow in Manchester and conclude on Sunday 19 May.

 

세계태권도연맹(WT, 총재 조정원)은 현지시간 5월 14일 영국 맨체스터 버밀리온 그랜드 룸(Vermillion Grand Room)에서 제 30차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경기규칙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개정안에의해 월드태권도팀선수권(World Taekwondo Team Championships) 대회 명칭이 월드태권도월드컵팀챔피언십(World Taekwondo World Cup Team Championships)으로 변경됐다. 또한, 기존 공인품새와 자유품새외에 18세 이상이면 나이 구분없이 참가할 수 있는 남녀 개인전, 페어전, 단체전 등 총 4개의 경기 방식이 추가됐다. 새로 추가된 4개의 경기 방식은 공인품새와 자유품새를 각각 시연해야한다. 이번에 추가된 방식이 오는 6월 로마에서 처음 열리는 품새 월드 그랑프리 대회에 적용된다. 하지만, 내년 덴마크에서 열리는 세계품새대회에는 기존의  공인품새와 자유품새 방식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현재 겨루기 선수들에게만 적용되는 무작위 계체 규정을 장애인 선수들에게도 적용키로 했다. 매 경기 당일 경기 시작 두시간 전에 추첨을 통해 일정 숫자의 선수들이 계체를 다시 한번 하게 된다. 이 때는 해당 체급 기준 중량 초과 5% 이내의 허용치를 적용하며 초과 5%가 넘을 경우 실격 처리된다. 이로써 단기간 동안의 급격한 체중 감량 시도를 줄이는 효과를 기대해 장애인 선수 보호 장치를 강화했다.

또한, 2020년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의 경과 보고가 있었다.

 

7월 24일 개막하는 도쿄올림픽 태권도 경기는7월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마쿠하리 메세 홀 (Makuhari Messe Hall A)에서 개최된다.

지난 5차례의 올림픽과 달리 이번 태권도 경기는 올림픽 앞부분에 열려 메달 레이스에서 더 많은 주목을 받을 것이 기대된다.

 

다음 총회는 2020년 10월 세계태권도청소년선수권대회가 열리는 불가리아 소피아에서 열릴 예정이다.

총회 직후 맨체스터시터 에디하드(Etihad Stadium) 라운지에서 환영 만찬이 성대하게열렸다.

 

총회 다음날인 15일부터 맨체스터 아레나(Manchester Arena)에서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가 5일간 펼쳐진다.

*총회 스케치 영상 링크

 

https://drive.google.com/file/d/10C0fLeJykZIOXAH9nj1A9C-9hBse6nj-/view

 

▲     © WTU

Comment>https://www.facebook.com/plugins/post.php?href=https%3A%2F%2Fwww.facebook.com%2Ftaekwondophoto%2Fposts%2F2367947126602096&width=500

 

World Taekwondo United News (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이전 1/26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