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VOD) New 2017 WTF Gyeorugi rules and referees hand signals at US Open 2017
This is a must see video for figuring out the 2016 Post Olympic Gyeorugi Rules. This is very helpful
기사입력: 2017/03/04 [21:09] ⓒ wtu
WTU
▲     © WTU

 

This is a must see video for figuring out the 2016 Post Olympic Gyeorugi Rules. This is very helpful.

 

BURNABY, Canada (Nov. 15, 2016) New competition rules for taekwondo kyorugi were proposed to and accepted by the WTF’s 27th General Assembly, held at the Delta Hotel Burnaby Conference Center.

 

Speaking at the WTF Council meeting the day previously, WTF President Chungwon Choue had said that now that taekwondo has proven that it is “fair and transparent,” it is time to upgrade the sport so that it “dazzles and excites.”

Proposed changes to WTF Competition Rules and Interpretations were presented by WTF Director General Jin-bang Yang.  He explained that there had been an exhaustive consultative process. In October, some 30 elite coaches from around the world had discussed rule changes with each other, as  well as with the heads of the Technical Committee, Coach Committee and Referee Committee, and with the WTF Council.

 

Yang noted that while taekwondo at the Rio 2016 Olympic Games had been widely praised by the general public, the media and the sports community, many members of the global taekwondo family had complained. Their complaints largely focused on the over-use of front-leg kicks and PSS functionality.

 

He broke down four key issues that the rule changes address. Firstly, taekwondo needs more action, so must encourage offensive players. Secondly, there are currently too many stoppages, mid-game. Thirdly, the introduction of the PSS and IVR have improved officiating – but even so, officiating needs to be improved further. Lastly, taekwondo needs to be easier for the general public and TV viewers to understand.

 

In terms of point allocations, an extra point was proposed for kicks to the body, from one to two points. This, it is hoped, will encourage active attacks. Moreover, matches are currently ended if there is a 12-point gap between players; it was proposed this be changed to 20-point gaps (to accommodate the extra points for body kicks). However, it was proposed that stoppages on point gaps be prohibited in semi- and final matches, if OCs wish.

 

It was proposed that the kyong-go (minus half-point) penalty be eradicated, leaving only gam-jeom (minus one point). This proposal is designed to make up for the extra points for body kicks, and to simplify penalties. Ten gam-jeoms will result in loss by penalty.

Wider sanctions were proposed for various front leg actions, such as leg blocks, kicking the opponent’s kicks, and below-the-belt cut kicks. These proposals are designed to favor attacking tactics and offensive players.

 

To make the game more continuous, it was proposed that automatic penalties be removed for pushing – so allowing players to push and kick, thereby encouraging combination attacks. Those pushed will – if they fall to the ground – suffer a penalty. (This, it is hoped, will encourage athletic balance). However, pushing an opponent over the boundary, or pushing an opponent while he/she is kicking, remain sanctioned.

 

It was proposed that the “golden point” round be reduced from two minutes to one.

And to simplify the game, it was proposed that coaches no longer be allowed to appeal video replays for face kicks. Moreover, it was proposed that there be an increase in video quotas: One quota will be given per coach, per match.

 

All the proposals presented were approved by the General Assembly.

The new rules will be tentatively applied from January 2017; full application will become effective at the World Championships in Muju in June of that year. The newly revised rules will be posted on the WTF website in due course.

 

 

            27차 세계태권도연맹 총회 도쿄올림픽 대비 경기규칙 개정안 통과

 

세계태권도연맹(WTF)은 현지시각 1115일 캐나다 버나비의 델타호텔에서 제 27차 정기총회를 열고 아프리카 지부티(Djibouti) WTF 207번째 정회원국으로 승인하고 경기규칙 및 규약 개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WTF 2020 도쿄올림픽을 대비하여, 보다 공격적인 경기를 유도하고 관중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경기규칙이 일부 개정되었다.

 

득점 배점 제도를 변경하여 지금까지 몸통 공격에 1점을 주던 것을, 주먹 몸통 공격은 1점으로 유지하고 발 몸통 공격은 2점을 주는 것으로 변경하였다. 나머지 득점 기준은 몸통 회전 3, 머리 부위 공격 3, 머리 회전 공격 4점으로 기존데로 유지하여, 돌려차기 기술점수는 모두 1점으로 통일하였다 

 

또한, 벌칙이 경고와 감점으로 이원화되었던 것을 감점으로 통일하였다. 감점패의 경우 기존 경고 10회 또는 감점 5회를 받으면 감점패였으나, 모두 감점으로 통일해 감점 10회를 받으면 감점패가 된다.  

 

그동안 많은 논란을 불러일으킨 앞발 사용 규제에 대하여, 상대방의 공격을 방해하거나 차단하는 앞발 동작을 보다 엄격하게 처벌하도록 규정을 강화하였다. 3초간 다리를 그냥 올리거나 상대방의 유효한 공격을 막으려 허공에 3초간 다리를 차는 행위, 상대방의 발차기 공격을 방해하려고 다리를 올리는 행위나 허리 밑 방향으로 다리를 드는 행위에도 모두 감점을 부여할 예정이다.

 

경기 중 주심의 갈려 선언에 따른 경기 중단 빈도를 줄이고 보다 공격적인 경기운영을 촉진하기 위해, 미는 행위를 보다 더 허용하고 끼는(Holding) 행위를 감점에서 제외했다.

 

3회전까지 승패를 가리지 못한 경우 연장 4회전인 골든 포인트회전은 기존 2분에서 1분으로 단축되었다. 골든 포인트회전에서는 주먹이나 차기공격에 의한 점수가 나타나는 순간 승패가 결정돤다. , 감점에 의한 점수의 경우 2회의 감점이 선언되는 순간 승패가 결정된다. 골든 포인트회전에서도 승패를 가리지 못한 경우엔 골든 포인트회전에서 전자호구에 기록된 유효타의 횟수가 많은 선수, 그다음은 기존 3회전 중 더 많은 회전을 이긴 선수, 그 다음은 4회전 동안 감점을 적게 받은 선수 순으로 승자가 되도록 개정되었다 

 

점수차승은 12점에서 20점으로 확대되었으나, 유소년과 청소년부를 제외한 각 대회 준결승전과 결승전에서 점수차승을 적용하지 않을 수도 있게 되었다.

 

그리고 유망한 청소년 선수들의 올림픽 출전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청소년 선수가 유스올림픽, 세계태권도청소년선수권대회, 대륙태권도청소년선수권대회에서 입상한 경우 랭킹 점수를 부여하고 해당 선수가 17세가 되면 세계랭킹과 올림픽랭킹에서 점수를 인정받을 수 있도록 개정안이 통과되었다.

 개정된 규칙은 내년부터 시행된다.

 

조정원 WTF 총재는 총회 인사말에서 "런던올림픽에 이어 리우올림픽에서도 태권도가 대성공을 거뒀다. 요르단과 코트디브아르는 태권도에서 사상 처음 올림픽 금메달을 획득했고, 개막식에서는 통가 선수가 전 세계인의 관심을 받았다. 한 건의 판정 시비도 없이 공정한 게임을 치렀고 관중들의 환호와 열기도 가득했다. 하지만 이런 성공에 안주하지 않고 계속 경기규칙을 발전시켜 2020 도쿄올림픽에서도 더욱 재미있고 역동적인 태권도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WTF 총회 참가자들은 무주에서 6 24일부터 7일간 개최되는 ‘2017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진행 사항을 보고받았다.

다음 총회는 2017 6 23일 무주에서 열린다.

 

이날 총회는 '2016 세계태권도청소년선수권' 대회 개막 하루 전에 열렸다. 20일까지 5일간 남녀 각 10체급으로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 102개국에서 만15세부터 17세 사이의 청소년 선수 846명이 참가신청을 했다.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